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아멘 충성교회Amen.the Faithful Church

  • 홈으로가기

게시판 내용
공의로우신 하나님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5-04-25 18:19:32 조회수 1361
공의로우신 하나님 





하나님은 우리가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가길 원하십니다.

성경에서 하나님께 최고의 복을 받은 자, 하나님 마음에 합한 자라고 인정받은 다윗일지라도

죄를 지었을 때는 하나님은 죄와 타협하지 않으시므로 그 대가를 치르게 하셨습니다.

욥도 순전하며 정직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라고 하셨습니다.

그러나 욥도 자녀들과 먹고 마시고 즐겁게 사는 것만이 축복인 줄 알고 지냈으나

하나님은 축복만 주시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주권자이시므로 죄를 지었을 때는

그 죗값으로 고통을 주어도 받아들여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이것이 공의이며 진실입니다.

우리가 어려운 일이 오면 남을 원망하고 불평할 것이 아니라 다윗처럼 내 죄를 낱낱이 찾고 하나님의 뜻과 마음을 알아야 합니다.

이 모든 것이 나와 하나님과의 관계에서 오는 것이므로 하나님보다 더 사랑한 것이 없는지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우리가 형상을 만들어 섬기는 것만이 우상이 아니라 내 마음에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이 우상이라고 성경은 말씀하고 있습니다.

욥도 자식과 아내를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고 하나님이 주신 축북을 빼앗길까봐 제사만 드리는 차원에 있었습니다(욥1:1~5)

그것이 죄인 줄 알지 못하고 살았으나 고난을 통하여 생명도 재산도 축복도 하나님의 손에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은 순간순간 어려움을 주시므로 우리는 놀라고 두려워하게 됩니다.

우리가 다윗처럼 하나님께 주장을 받으면 다윗과 같은 축복을 받게 됩니다.

다윗은 두 번이나 자신을 죽이려 쫓아오는 사울을 하나님이 죽이지 말라 하시므로 큰 시험을 통과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마음을 감찰하시므로 낮추실 때 우리의 마음을 잘 지켜야 합니다. 생명의 근원이 이에서 나오기 때문입니다.(잠4:23) 

시험을 이겨내야겠다는 마음을 가지려니 행동으로 옮길 수 있으며 또 시험을 통과할 수 있습니다.

기드온도 자신의 아버지에게 있는 바알의 단을 헐고 아세라 상을 찍고 그 성 위에 단을 쌓고 번제를 드리라는 시험을 통과했습니다.

부자 청년은 자신의 소유를 팔아 가난한 자들에게 주는 것이 시험이었으나 하나님보다 재물을 더 사랑했으므로 시험을 통과하지 못했습니다.

facebook tweeter line
  • 박영주(2019-10-14 10:48:16)

    징계는 다 받는 것이 거늘.....
    수정 삭제

  • 김원식(2019-10-08 13:04:26)

    공의로우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수정 삭제

  • 약하자(2019-09-24 17:00:46)

    주님만 바라보고 사랑하는
    삶으로 바뀌길 원합니다
    주님 고쳐주세요
    수정 삭제

  • 조다현(2019-09-11 08:11:49)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가길 원합니다 많이 부족하지만 더 열심히 하나님이 원하시는걸 찾고 행하며 나아가겠습니다
    수정 삭제

  • 강원래(2019-09-02 10:50:10)

    하나님께 노를 당하면서 노를 풀어드려야합니다 욥과 같이 무정한 고통에서도 하나님만 바라보고 싶습니다
    수정 삭제

  • 부스러기(2019-08-25 07:23:37)

    공의로우신 그분이 정말 너무 멋있어요
    제가 그분을 알게되어 너무나 행복합니다
    죄는 모양이라도 버리고 당신만을 경외하기 원합니다
    당신을 그 무엇보다 그어떤것보다 사랑하기 원합니다
    수정 삭제

  • 이보연(2019-07-17 18:40:55)

    하나님을 사랑하는 시험에 통과하고 싶습니다.
    시험에 통과 할 수 있도록 기도로 간구합니다...
    수정 삭제

  • 이지명(2019-07-16 05:50:22)

    다위처럼 할수있을까? 주님을 이미 알아버린 다윗! 멋져요
    수정 삭제

  • 조나현(2019-04-28 23:15:32)

    다윗은 두 번이나 자신을 죽이려 쫓아오는 사울을 하나님이 죽이지 말라 하시므로 큰 시험을 통과했는데 몸에 해로우니 라면먹지말라는것도 힘드니 ㅠ
    수정 삭제

  • 멋쟁이007(2019-04-14 17:59:57)

    은혜가 됩니다.
    수정 삭제

  • 김소혜(2019-03-30 06:05:48)

    주님께서 주시는 시험을 인내로써 온전히 그 분을 믿고 따르는 것을 붙잡고 나아가며 주님의 축복을 누리고자 소망합니다
    수정 삭제

  • 김혜수(2019-03-29 09:18:10)

    부자청년은 자신에게 온 시험을 기회를 놓쳐버렷네요
    다윗은 시험을잘 통과해 하나님께서 합한자라셧는데
    깨어있어 우리에게 오는시험을 잘통과합시다
    수정 삭제

  • 김안나(2019-03-27 12:18:53)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그 무엇보다더 하나님을 사랑하겠습니다...♡♡
    수정 삭제

  • 주찬양(2019-03-08 16:49:47)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게 있다면 의가 아니죠... 마음을 지킵시다!
    수정 삭제

  • 사랑킴(2019-03-06 10:20:01)

    하나님은 우리의 마음을 감찰하신다. 하나님의 뜻을 따르는 삶을 살고 시험을 잘 통과하자!
    수정 삭제

  • 봄날의주님(2019-03-05 10:52:40)

    마음의 문 지키기....
    내 마음의 문은 안녕하신가요
    수정 삭제

  • 흠모하는(2019-03-03 20:25:49)

    요즘 힘든일이 많았는데 원망하기 보다는 조용히 내 죄를 찾으며 하나님 앞에 용서를 빌어야 겠네요
    수정 삭제

  • 권지유(2018-11-13 11:06:27)

    하나님을 가장 사랑하는 것이 우선인것같아요 .
    수정 삭제

  • 이명수(2018-11-13 09:25:40)

    내마음에 하나님 보다 더 사랑 하는것이 많은것이 죄이군요..
    수정 삭제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226순종! 순종이 답입니다! -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3.07106
225유혹을 받지 않으려면 성령님께 물어라! -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3.05115
224[은혜칼럼] 진실한 기도 - 이인강/아멘충성이미지관리자님2019.02.2893
223[은혜칼럼] "중심의 기도" -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2.2686
222[라이프칼럼] 내 등의 십자가 - 이인강/아멘충성이미지관리자님2019.02.21123
221[말씀칼럼] 믿음의 시험 영적 포뮬라 -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2.19526
220[설교] 사람을 다루시는 영의 공식 _ 이인강목사 의의복음 모티베이션 이미지관리자님2019.02.14145
219[말씀칼럼] "정절 입니다!" -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2.12106
218[신앙고백] "마라나타"를 향한 결단 - Pastor 이인강/아멘충성이미지관리자님2019.02.08115
217[설교]성령의 명령대로 하라! 의의복음 모티베이션/이인강목사이미지관리자님2019.02.06124
216[설교] 이인강 목사 - 내 영혼을 고치소서이미지관리자님2019.01.31128
215[말씀칼럼] 빼앗기지 않을 축복- 이인강pastor이미지관리자님2019.01.29154
214[라이프칼럼] 순수한 심령을 갈망하라! - 이인강목사/아멘충성이미지관리자님2019.01.24155
213[묵상칼럼] 감사의 힘과 말의 능력 - 이인강목사 Amencs이미지관리자님2019.01.22169
212[이인강칼럼] 눈물 없이는 갈 수 없는 길이미지관리자님2019.01.17181
211[칼럼] "간섭" 하시는 방법 - 이인강/아멘충성이미지관리자님2019.01.15120
210[라이프칼럼] "하나님의 때" - 이인강목사이미지관리자님2019.01.10134
209[은혜칼럼] - "판단" / Pastor 이인강이미지관리자님2019.01.08146
208 [말씀칼럼] "즐겨 순종!" - 아멘충성 이인강목사이미지관리자님2019.01.03148
207은혜말씀칼럼 - "택하심" - 이인강 Amencs이미지관리자님2018.12.31156